2013_​서울교대캠퍼스조경개선계획

그림10.png

​그림자가 쉬는 정원, 식영원

교육의 근간이라고 할 수 있는 초등학교 선생님을 양성해 온 서울교육대학교의 깊은 역사와 의미를 되새기기 위한 일상의 기념 정원이다. ​대상지는 구내카페-다솜채 뒷편의 제1,2 미술관, 평생교육 1,2관 등으로 둘러싸여진 좁고 긴 녹지이다. 오픈 스페이스로서의 커다란 잠재력이 있음에도 오랫동안 관리되지 않고 방치되어 에어콘 실외기,폐 미술품과 자재들이 여기 저기 쌓여 있었고, 무질서하게 가득 찬 큰 나무들로 인해 내부는 햇빛이 잘 들지 않을 정도로 어두운 공간이었다. 대상지에서 단연 눈에 띄는 것은 좁은 녹지 안을 넘치도록 채우고 있는 초대형 교목들이었으며, 우리는 아무런 관심을 받지 못하고 녹지 속에 숨겨져 묵묵히 이곳을 지켜 온 이 커다란 나무들이 학교의 오랜 역사를 기억하는 소중한 기념물이자 참된 스승의 의미를 담고 있는 상징물이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이 나무들을 존치하여 정원을 조성함으로써 그 나무들이 제공하여 주는 커다란 그늘 속에서 많은 사람들이 편안하게 휴식하며, 학교의 역사와 스승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일상 속의 기념공간이 되고자 하였다. ​프로젝트는 한경대 안승홍 교수님과의 공동설계를 통해 진행되었으며, 2014년 5월 완공되었다.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서울교대
gid로고-01.png